하남시 보건소 직원 확진, 방역 공백 최소화 ‘총력’

보건소 직원 180명 등 총 193명 코로나 전수조사

가 -가 +

김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1-01-22 [13:26]


하남시 보건소 직원 확진, 방역 공백 최소화 ‘총력’


[경기인터넷신문=김성현 기자] 하남시는 보건소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확진돼 보건소 직원에 대한 전수검사 및 인력재배치 등 공백 최소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22일 시에 따르면, 보건소 과장급 직원이 이날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아, 보건소 및 청사 안팎에 대한 방역 소독을 완료했으며 오후 1시 기준 보건소 직원 180명과 접촉가능성이 있는 시청 직원 13명에 대한 선제적 검체 검사가 진행 중이다.

빠르면, 오후 검사결과가 나올 예정이다.

​해당 직원은 가족 감염으로 추정되며 지난 20일 저녁부터 증상이 있어 출근하지 않고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받았다.

선별진료소에 출입하거나 코로나19 관련 현장 업무를 담당하지는 않아 대민 접촉은 없었다고 시는 전했다.
김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