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북도교육청, 집중호우에 따라 학생 보호와 시설피해 최소화 만전

홍민식 충청북도부교육감, 교육기관 수해 피해 기관, 이재민 수용시설 현장 점검

가 -가 +

경기인터넷신문
기사입력 2020-08-04 [13:28]


충청북도교육청, 집중호우에 따라 학생 보호와 시설피해 최소화 만전


[경기인터넷신문] 충청북도교육청은 충북 도내 집중호우에 따라 학생 및 교직원 보호와 시설피해 최소화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에 도교육청은 도교육청 산하 기관, 교육지원청, 도내 모든 학교에 집중 호우대비 매뉴얼과 주요 대응상황을 안내했다.

도교육청은 교육지원청에 취약지구 점검, 학교 피해 사전 예방 및 관리, 유관기관과의 상황 공유 및 보고체계 확립 등을 당부했다.

학교에는 학생 안전 관리를 최우선으로 비상연락망을 유지하고 통학로 안전 관리, 취약지 및 시설물 관리 등을 강조했다.

학생과 학부모에게는 학교 비상 연락망을 유지하고 재난방송을 청취하며 위험 지역 접근 금지와 외출자제, 상황 발생 시 상황 공유 및 담임 연락을 당부했다.

또한 홍민식 충청북도부교육감은 4일 피해를 입은 충청북도학생수련원 진천 본원, 은여울중학교를 직접 방문해 현장을 체크했다.

이재민 수용시설인 음성 삼성중학교도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구호물품도 전달했다.

홍민식 충청북도부교육감은 "이번 호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에게 위로를 보낸다"며 “우리 학생들의 생명과 안전의 확보가 가장 중요하다 모든 직원이 시설 피해 방지 최소화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말했다.
경기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