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홍보대사‘임영웅’팬들, 사랑의 기부행렬

가 -가 +

김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7-03 [09:44]


포천시 홍보대사‘임영웅’팬들, 사랑의 기부행렬


[경기인터넷신문] 대전에 거주하는 익명의 80대 어르신이 지난 2일 임영웅 팬임을 밝히며 포천시에 어려운 조손가정에 전해달라며 쌀 31포을 보내왔다.

어르신은 “50대 아들의 항암치료로 힘겨운 일상을 보내고 있을때 임영웅의 노래를 들으며 많은 위안과 감동을 받았으며 그 고마운 맘을 전할 길 없다가 임영웅의 고향인 포천시에 기부하게 됐다”며 “기부자도 어릴적 조모에게서 자랐기에 어려운 조손가정에 전달을 희망한다”는 뜻을 밝혔다.

시 관계자는 “어려운 가운데 후원해 주신것에 대해 감사을 표하며 소외되고 어려움에 처한 조손가정 등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전했다.

이처럼 자랑스러운 포천의 아들, 포천시 홍보대사인 임영웅 팬들의 자발적인 선행이 줄을 잇고 있다.

지난 3월 임영웅 공식팬클럽 ‘영웅시대’에서 코로나 방역을 위한 성금 500만원을 시작으로 5월 ‘해외팬클럽’에서 노인맞춤돌봄대상자 지원을 위한 성금 400만원을, 6월에는 ‘서울·경기 5개지역 팬클럽 회원’들이 임영웅 생일을 맞아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 1,620만원을 포천시장애인가족지원센터 및 포천시교육재단 장학금으로 지원했다.

또한, 임영웅 팬클럽 개인회원은 매월 10만원씩 정기기부와 파주시 밸리댄스팀의 버스킹 공연수익금 40만원을 우리시에 기부하는 등 임영웅 팬들의 선한 행렬이 계속되고 있다.
김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