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추진 가속화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 지정 승인

가 -가 +

이병석 기자
기사입력 2020-05-25 [17:21]

 

경기인터넷신문경기도시공사(사장 이헌욱)는 수도권 30만호 주택공급계획 지역인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에 대하여 국토교통부로부터 지구지정 승인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는 경기도시공사가 총 사업비 약 9천억원을 투입해 광명시 학온동 일원 약 68부지에 주택 약 4,500호 규모로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종사자와 원주민 재정착을 위한 배후 주거단지로서 2021년 지구계획 승인을 목표로 추진 중에 있다.

 

공사는 신안산선(‘24년 개통 예정) 신설역사를 중심으로 공원 및 녹지축을 보행중심 특화공간으로 조성하여 오픈스페이스 확보 및 서독산 조망이 가능한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할 예정이다.

 

공사 이헌욱 사장은 광명시흥 테크노밸리의 풍부한 주거 수요를 바탕으로 직주근접 도시모델을 적용한 양질의 공공주택을 공급하여 수도권 서남부 4차산업의 중심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는 광명시 가학동, 시흥시 논곡동과 무지내동 등 일원 약 2452024년까지 24천여억원을 투입해 도시첨단산업단지, 일반산업단지, 유통단지, 배후주거단지 등 4개 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는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4개 사업 중 배후주거단지에 해당한다.

이병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