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고 안정적인 학사운영을 위해 ‘감사오프제’2020년 1학기 확대 시행키로

가 -가 +

경기인터넷신문
기사입력 2020-05-25 [16:11]


충청북도교육청


[경기인터넷신문] 충청북도교육청은 도내 각급학교 종합감사를 8월말까지 실시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와 같은 결정은 코로나19 관련 순차적 등교수업 지침에 따른 보다 철저한 방역 준비와 학생·학부모에게 믿고 공부할 수 있는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교직원 업무 부담 경감을 위한 제도 개선의 일환의 조치다.

도교육청 감사관실 관계자는 “이와 같은 감사일정 조정은 코로나19 지역 감염과 학교 내 감염 우려가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각급학교의 순차적 등교 수업과 원격수업이 병행 운영되고 있고 교내 밀집도 최소화를 위해 안전하고 안정적인 학사 운영 업무에 전념할 수 있도록 마련된 조치”고 말했다.

감사관실은 정기감사 연기에 따른 대책으로 감사오프제기간 중 교육지원청·직속기관·학교에 대해 비대면, 비접촉 사이버감사를 진행 중에 있으며 앞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을 밝혔다.
경기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