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무심천변 벚꽃 구간 경찰과 함께 사회적 거리두기 추진

가 -가 +

경기인터넷신문
기사입력 2020-03-26 [14:44]


청주시청


[경기인터넷신문] 청주시가 봄철 벚꽃 개화기를 맞아 무심천변 구간에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관련 행정명령을 발령하고 경찰과 협조를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력 추진한다.

행정명령은 벚꽃 나들이 구간 내에서 마스크 착용과 함께 2m이상 간격 유지, 주·정차 금지, 노점상 영업금지 및 음식물 등 취식 금지를 내용으로 오는 28일부터 4월 5일까지 발령됐으며 경찰과의 협조를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훨씬 더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마을과 아파트 방송 등을 통해 올해 벚꽃 나들이는 참아줄 것을 지속적으로 호소하고 있으며 읍·면·동의 이·통장을 통해 대 시민 홍보를 강화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가 앞으로 1이틀간이 가장 중요한 시기이므로 벚꽃 개화구간 행정명령을 발령했다”며“보다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경찰과 협조를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경기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