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경기신용보증재단 협업으로 소상공인 여신 총력지원

신용보증업무 위·수탁 협약체결로 신속한 여신 지원

가 -가 +

이병석 기자
기사입력 2020-03-23 [15:11]

 


경기인터넷신문NH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본부장 정용왕)는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운 환경에 놓인 소상공인에 대한 금융지원이 신속하게 진행 될 수 있도록 경기신용보증재단과 신용보증 업무 위·수탁 협약을 체결한다고 23일 밝혔다.


현재 코로나19 피해의 확산으로 금융지원이 필요한 도내 소상공인들의 상담전화 및 긴급자금 신청이 폭주하면서, 보증상담 후 실제 대출을 지원하기까지 2~3개월이 넘게 걸리는 상황이다.


이에 NH농협은행은 경기신용보증재단과 협약을 맺고 신속한 금융지원을 위해 전담영업점을 지정, 신청금액 1억원 이하의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사전안내 및 내방 일정을 협의하여 신용보증서 발급에 필요한 서류접수를 대행하기로 했다.


한편, 당초 NH농협은행과 경기신용보증재단은 업무협약식 체결을 23일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대면이 아닌 협약서 교환으로 약식 체결하였다.


NH농협은행 정용왕본부장은코로나19의 확산으로 경기지역 소상공인에게 막대한 피해가 있다, 금번 업무협약을 통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 대한 신속한 자금지원 및 고객편의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병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