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이 시 - 권형윤 시인의 "님의 향기"

가 -가 +

이병석 기자
기사입력 2019-06-21 [10:07]

 

 

님의 향기

 

 

 

님의 향기는 

 

매일 마시는 커피 향

 

내 마음 감싸는 선녀

 

 

 

눈을 감은 봉사가 되어도

 

풍겨오는 향기로 

 

당신이 곁에 있다는 걸

 

알 수 있어요

 

 

 

마음은 달과 같이 포근하고

 

눈빛은 별처럼 초롱한

 

 

 

그 님의 향기는

 

영원한 사랑

 

내 인생동지 아내여!

 

 

 

-권형윤 시인-

 

이병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